2021.04.18 (일)

  • 맑음동두천 5.6℃
  • 맑음강릉 10.5℃
  • 맑음서울 7.2℃
  • 구름많음대전 8.3℃
  • 흐림대구 8.8℃
  • 맑음울산 9.5℃
  • 맑음광주 9.4℃
  • 맑음부산 9.1℃
  • 맑음고창 9.3℃
  • 맑음제주 12.8℃
  • 맑음강화 8.4℃
  • 구름많음보은 8.1℃
  • 흐림금산 8.0℃
  • 맑음강진군 10.6℃
  • 맑음경주시 9.4℃
  • 맑음거제 10.1℃
기상청 제공

동구 권명호

권명호 의원, 울산 동구 등 고용위기지역 지원 법안발의

고용위기지역의 지정 및 지원 근거를 마련하고
횟수 제한 없이 지정기간을 연장하는 「고용정책기본법」 개정안 발의
“고용위기지역에 대한 체계적 지원 계속되어 고용위기 조속 회복되길 기대”

URL복사

[TGN 울산]  국민의힘 권명호 의원(울산 동구)은 고용위기지역의 지정과 지원 근거, 고용위기가 해소될 때까지 지정기간을 연장하는 내용의 「고용정책 기본법」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발의 했다.

 

현재 고용위기지역은 고용노동부 「고용위기지역의 지정 기준 등에 관한 고시」에 따라 지정되어 관련 지원이 이루어지고 있지만, 고용위기지역이라는 개념은 법률상 근거가 없는 상황이다.

 

또한 최초 지정기간을 최대 2년, 각 1년 범위 내에서 2회에 한해 연장할 수 있도록 규정하고 있다.

 

이런 이유로 고용위기지역에 지원하는 일자리 관련 사업비, 창업 예산의 우선지원, 취업지원 대책 등이 법적 근거 없이 이루어지고 있다는 지적이 이어져 왔고, 지정기간의 제한은 고용위기가 해소되지 않고 있음에도 그 지정이 해제되어 고용위기지역의 경제와 고용여건이 더욱 악화될 수 있다는 의견이 있다.

 

이에 개정안은 ▲국내외 경제상황의 변화 등으로 고용사정이 급격히 악화되거나 악화될 우려가 있는 지역을 고용위기지역으로 지정 ▲실업자에 대한 심리상담 프로그램, 취업지원서비스, 직업훈련, 창업지원 등의 지원대책 수립·시행 ▲2년만 가능한 연장 기간 삭제 ▲고용정책심의위원회에서 고용위기지역의 지정 및 지정 해제, 지원기간 및 지원기간 연장에 관한 사항을 심의할 수 있도록 했다.

 

해당 법안이 통과되면 고용위기지역에 대한 지정과 지원에 대한 법률적 근거가 마련되는 한편, 고용위기지역에 대한 행정상·재정상·금융상 특별지원이 원활하게 이뤄질 것으로 기대된다.

 

권명호 의원은 “현행법상 고용위기지역 지정과 지원 근거가 없고, 고용위기가 해소되지 않고 있음에도 연장기간이 2년으로 제한되어 있어 울산 동구 등 고용위기지역으로 지정된 지역은 고용위기가 해소되지 않았음에도 지정이 취소되어 지역경제와 고용여건이 더욱 악활 될 우려가 있다”면서 “개정안을 통해 고용위기지역에 대한 체계적인 지원이 지속되어 고용위기가 조속히 회복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출처:울산동구권명호국회의원실]

기자정보

이외석 기자

TGN 울산광역시 본부장
010-3920-5487
보도자료받을이메일(필히1,2번모두요함)
1. us@tgnews.co.kr
2. news11@tgnews.co.kr

프로필 사진


오피니언(광고/홍보)



기자수첩